건너뛰기 메뉴


단양군핫이슈

단양군 보건소, 지역사회 협력 치매 환자 발견 모의훈련

등록일자
2022-06-23
조회
40

내용

단양군보건소(소장 강규원)는 실종 치매 환자 없는 지역사회 조성을 위해 군 치매안심센터 및 단양구경시장 일원에서 치매환자 발견 모의훈련을 실시했다고 지난 22일 밝혔다.이번 모의훈련은 관내 치매 환자 실종 사고가 증가함에 따라 실종 시 치매 환자를 신속히 발견해 보호자에게 안전하게 인계될 수 있도록 하는 데에 목적을 뒀다.

이날 훈련은 단양경찰서, 단양치매안심등불 기관인 우재경미용실, 군 치매안심센터 등이 협력해 치매환자 실종신고 접수부터 실종상황 전파, 수색, 환자 발견, 보호자 인계 등 각 단계별 예상 시나리오에 따른 현장실습으로 진행됐다.군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이번 훈련을 통해 치매노인 실종 발생 시 조기 발견을 위한 전반적인 대응체계를 점검하고, 유관 기관과 협력체계를 강화하는 계기가 됐다”며, “치매 환자가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지속해서 지역사회와 꾸준한 협력체계를 유지하겠다”고 말했다.치매환자 실종예방 관련 자세한 사항은 단양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043-420-3253)로 문의하면 된다.

첨부파일

  1. 보도2)모의 훈련.jpg   [ Size : 2.71MB, Down : 8 ] 미리보기 다운로드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