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상땅찾기

조상 땅 찾기란

본인 명의의 토지소유현황 또는 불의의 사고 등으로 인하여 갑작스런 사망으로 직계 존·비속의 소유로 되어있는 토지를 파악할 수 없는 경우 본인 및 상속인 여부만 확인 되면 조상이 소유하고 있는 토지 또는 본인명의의 토지소유현황을 알려주는 제도입니다.

신청방법

  • 본인 재산의 경우는 본인임을 증명하는 신분증
    (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여권 또는 주민등록번호가 포함된 장애인등록증)
    ※ 본인 소유토지를 찾는 경우에는 http://seereal.lh.or.kr에서 “내토지찾기서비스”를 이용하여도 조회 가능
  • 사망자의 조상 땅을 확인하기 위해서는 본인의 신분증 외에 사망신고 사항과 상속인과의 관계(상속권 유무)가 명시된 제적등본(‘07.12.31까지)이나, 가족관계증명서(’08.1.1.부터)를 추가로 지참하고 본인이 직접 가까운 도청이나, 시·군·구청 담당부서(지적부서)를 방문하여 ‘개인 신청자용 지적전산자료 이용신청서’를 작성하여 제출하게 되면 그 자리서 토지소유현황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습니다.
  • 1960년 1월 1일 이전에 돌아가신 경우 장자상속의 원칙에 의해 장자만 신청이 가능함

구비서류

피상속인(망자)

  • 2008년 이전 사망 : 제적등본
  • 2008년 이후 사망 : 사망일이 표기된 기본증명서 및 가족관계증명서

상속인(신청인)

  • 상속인 신청시: 주민등록증 등 그 신분을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명서
  • 대리인 신청시: 위임장, 위임자(상속인)와 대리인 신분증 사본

기타사항

조상 땅 찾기는 개인의 재산현황을 알려주는 만큼 개인정보보호법에서 규정한 범위 내에서 자료를 제공하고 있으므로, 국민의 사생활 및 비밀을 침해하는 우려는 없습니다. 그러므로 부부, 부자 또는 형제라 할지라도 본인의 동의 없이는 재산현황을 알 수 없을 뿐만 아니라, 이해당사자간의 채권확보를 위한 재산조회도 일체 허용되지 않습니다.

유의사항

  • 소유권사항(성명, 주민등록번호 등)의 원시자료 입력오류로 검색되지 않을 수 있음
  • 등기부의 소유자와 다를 수 있음
    * 소유권 사항은 자료의 입력 오류, 누락 등으로 실제와 다를 수 있음
    * 미등기 토지를 제외하고 소유권 사항은 등기부가 우선임
  • 용도지역, 용도지구, 개별공시지가는 전년도 자료로 경정 또는 수정자료가 반영되지 않아 오류가 있을 수 있음
  • 성명으로 조회한 경우, 제공된 자료의 소유자가 동명이인(同名異人)의 타인일 수 있음 → 반드시 등기부 등본 확인

※ 자세한 문의사항 : 단양군청 민원봉사과 지적팀(☎043-420-24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