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핫이슈

단양군핫이슈 게시판 상세페이지 : 게시물 상세내용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제목 단양 다리안관광지, 이른 무더위 피서지로 ‘각광’
작성자 관리자
내용

청정한 소백산자락에 자리한 단양 다리안관광지가 힐링 휴식처로 주목받고 있다.
단양관광관리공단에 따르면 다리안관광지는 최근 때 이른 무더위가 계속되면서 주말이면 수천 명의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다.
다리안관광지는 대한민국 100대 명산으로 손꼽히는 소백산의 아름다운 풍광과 새롭게 단장한 편의시설, 편리한 교통 등 관광의 3박자를 두루 갖췄다.     
깨끗하기로 이름난 소백산 골짜기에서 발원해 다리안 폭포로 쏟아져 내리는 계곡물은 다리안관광지의 백미로 불린다.
계곡물은 거울처럼 맑은데다 한 여름에도 손이 시릴 만큼 차가워 무더위에도 몸속까지 시원해지는 충만한 청량감을 느끼게 한다.   
산과 계곡을 따라 15만3835㎡의 면적에 조성된 다리안관광지는 원두막 28동과, 데크야영장 18동, 돔 하우스 4동 다양한 형태의 쉼터로 구성됐다.   
시원한 계곡을 따라 오순도순 자리한 원두막은 시설이 깨끗한데다 요금도 1일 3만원으로 저렴해 특히 인기가 높다. 
원두막과 원두막 사이에는 실개천이 흐르는데다 물레방아와 징검다리, 목교 등 각가지 조형물도 있어 운치 있는 시골풍경을 떠올리게 한다.
민박형태의 돔 하우스는 하루 5만원이면 숲속에 캠핑 온 기분을 느낄 수 있다. 
데크야영장도 울창한 나무 사이로 위치해 공기가 맑은데다 편의 시설도 잘 갖춰졌고 이용료도 하루 3만원으로 저렴해 주말이면 빈곳이 없을 만큼 인기다. 
여기에 황톳길을 비롯한 족구장, 공연장, 매점, 취사장 등 다양한 부대시설과 소백산 등산로가 가까워 건강을 챙길 수 있는 것도 매력이다.   
칩엽과 활엽의 수림이 조화를 이뤄 삼림욕을 즐기기에 좋은데다 동식물이 다양하게 서식하고 있어 자연학습장으로도 인기를 끌고 있다. 
단양도심에서 7㎞거리에 위치한 다리안관광지는 인근에 도담삼봉과 고수동굴, 천동동굴, 만천하스카이워크, 단양강잔도 등이 있어 함께 둘러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등록일 2018년 6월 8일 10시 16분 4초
수정일 2018년 6월 8일 10시 16분 4초

목록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