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핫이슈

단양군핫이슈 게시판 상세페이지 : 게시물 상세내용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제목 단양온달문화축제, 2018년 대한민국 대표 축제 선정
작성자 관리자
내용

전국 유일의 고구려 문화축제 단양온달문화축제가 문화체육부 주관 2018년 대한민국 대표 축제와 충북도지정 우수축제로 각각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군에 따르면 문화체육관광부가 발표한 2018년도 대표 '문화관광축제' 41개와 '문화관광육성 축제' 40개 중 온달문화축제는 문화관광육성 축제로 선정됐다.
온달문화축제는 문화관광육성 축제로 선정되면서 앞으로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지역 관광 콘텐츠로의 성장을 견인할 수 있는 홍보와 컨설팅 등을 지원받게 된다. 
이와 함께 4년 연속 충북도지정 우수축제로 5000만원의 재정 인센티브도 받게 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지역 축제 중 우수한 축제를 선정해 관광객이 즐길 수 있는 대표적인 관광 콘텐츠로 육성하기 위해 해마다 문화관광축제를 선정해 지원하고 있다. 
이번 선정과정에서 온달문화축제는 고구려를 주제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과 문화관광축제로 발전하기 위해 노력한 점 등이 좋은 결과를 이끌어 낸 것으로 알려졌다.
제21회 단양온달문화축제는 '온달과 평강, 달과 강 낭만축제'란 주제로 9월 29일부터 10월 1일까지 3일간 온달관광지와 단양읍 일원에서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치러졌다.
세명대에서 낸 축제 평가 최종보고서에 따르면 온달문화축제는 12만2355명이 관람한 것으로 집계됐고 총 76억8500만원의 경제효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1인당 소비 지출액은 6만2807원이고 식음료비와 숙박비, 교통비, 쇼핑비 등의 순으로 지출한 것으로 분석됐다.
축제 방문자 거주지는 충북(단양 제외) 28.2%, 경기·인천 15.6%, 서울 13.4%, 경북·대구 5.7% 등 약 70%가 단양이 아닌 다른 지역인 것으로 조사됐다
동반형태를 묻는 질문엔 가족·친지 63.4%, 친구·연인 23.2%, 혼자 6% 순으로 답했다.
만족도를 묻는 질문인 축제의 관광지 경쟁력과 매력도, 지역이미지 기여도, 홍보, 프로그램 등 12개 항목 대부분이 리커드 척도 5점 이상을 기록했다.
기념품과 음식, 편의시설 등의 만족도를 묻는 질문에도 모두 평균인 3.5점을 훨씬 상회하는 4.5∼5.3점 사이의 높은 수치를 보였다.
가장 재밌거나 인상 깊었던 행사에는 온달평강 팔씨름 대회 15.3%, 온달산성 전투 14.6%, 온달평강 연극 달강달강 13.8% 순으로 응답했다.
셔틀택시‧셔틀버스 운영(15.6%)과 영웅 온달이야기(14%), 엽전환전소(13.8%)를 가장 인상 깊었던 특별기획과 판매행사로 꼽았다.
군 관계자는 “온달문화축제가 큰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성원을 보내준 군민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지역에는 ‘저비용 고수익', 관광객에게는 ‘저비용 최고 만족'의 명품축제로 발전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등록일 2018년 1월 2일 17시 27분 50초
수정일 2018년 1월 2일 17시 27분 50초

목록 보기